본문 바로가기

분류없음

남에게 주눅들지 않는 방법!! 자신감가지는 방법!!

습관적으로 사람에게 주눅이 드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내가 그렇게 하고 싶지 않아도 그렇게 살고 싶지 않아도 주눅이 드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경우 자신의 삶을 바꿔나가는 방식을 조금 소개해 보고자 합니다. 우리는 의식중 중 의에 대해 많은 자본력을 투자하여 나의 이미지를 개척해나갑니다.

 

좋은 옷을 입는 것은 단순히 외관만을 좋게 하기 위해서가 아니다. 음의 장식이기도 하다. 고가의 슈트는 자신을 강하게 만들어준다. 설령빌린 것이라고 해도 믿을 수 없을 정도의 고액의 스포츠카를 타고 있으그것만으로 자기가 대단하게 느껴진다. 그것과 마찬가지로 고가의 슈트를 입는 것은 자존심을 높이는 역할을 하는 것이다.

때 묻은 옷을 입고 있으면 아무래도 움츠러들게 된다. 청바지에 샌들을 신고 중요한 회의에 참석하는 사람은 없다. 만약 그렇게 입고 나간다면 아마도 말하고 싶은 것의 10분의 1도 발언할 수 없을 것이다.

아무것이나 자신감을 심어줄 수 있는 호화로운 것을 몸에 지니고 나가보자. 그것만으로도 나는 멋진 사람이라는 의식을 높일 수 있고, 누구를 만나건 대등한 관계를 만들 수 있다.

비록 저렴한 슈트를 입었더라도 손목시계가 좋은 것이라면 그 역시 나름 자신감이 생긴다. 위에서 아래까지 고가의 제품을 쫙 갖추면 상대에게 나쁜 이미지를 줄 수도 있으나, 하나 정도라면 문제없다. 특별히 상대에게 자랑하는 것이 목적이 아니기 때문에 손수건이든 속옷이든 상관없다.

을 들이지 않는 타입이지만 볼펜에는나는 옷차림에 그다지 돈을 아끼지 않는다. 좋은 볼펜을 와이셔츠 주머니에 꽂아두면 자신감이 넘친. 앞에서 자신의 애용품을 만지면 마음이 편해진다는 효과에 대해 이야기했는데, 그 효과도 겨냥하고 있는 셈이다아무래도 신입사원 입장에서 자신감을 갖기란 쉽지 않다. 아무리 노력해도 자랑할 만한 것을 지니고 있지 않으면 자신감을 가질 수 없다. 고급스러운 물건을 몸에 지니지 않으면 자신감도 설 수 없는 것이다.

남에게 주눅 들지 않는 요령

나폴레옹이 농민들로 이루어진 국민군을 조직해서 다른 여러 나라 직업 용병을 이길 수 있었던 것도 복장의 효과가 크다. 타국의 용병들은 복장에 그다지 신경 쓰지 않았지만 나폴레옹은 농민들이 자신감 넘치도록 통일감을 느낄 수 있는 군복을 입혔다. 어제까지 채소나 과일을 만지던 농민들도 그 나름의 복장을 입은 것만으로 절대로 지지 않을 거라는 기분이 들었던 것이다.

 슈트를 새로 구입할 때는 자기보다 한 단계 윗사람이 입는 슈드를 끌라야 한다. 평사원이라면 과장의 복장을, 과장이라면 부장으로 보이는 복장을, 부장이라면 사장으로 보이는 복장을 입어보자. 그렇게하면 자연히 강해 보인다.

미국에서 실시한 연구에 따르면 경차 같은 소형 자동차의 소유자와 지프 같은 대형 자동차의 소유자를 비교해본 결과, 대형 자동차에 타고 있사람이 대담한 몸짓을 하고 있었다고 한다. 소유물의 크기가 마음의 크기를 달리 만드는 것이다. 남에게. 뒤지지 않을 고가의 소유물을 하나 정도는 지니고 다니자. 것이 남들 앞에서 주눅 들지 않는 요령이다.

 

오늘은 남에게 주눅 들지 않고 자신감 있게 살아가는 글을 써보았습니다. 다음에 더 좋은 글로 여러분을 만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