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없음

임신 출산 후 시린 이유







 출산 후 약해진 이는 차가운 물을 마시거나 양치를 할 때 시린 부분을 느낄 수 있다. 이가 시린 증상은 보통 평균 성인의 107명꼴로 하주 흔한 증상이다. 시린 이는 찬바람이 불기 시작한 겨울에 많이 보이기도 하다. 출산 전후 는 될 수 있는 대로 찬물이나 아주 뜨거운 음식은 삼가하고 이에 느껴지는 고통이 심한 경우 신경 손상일 경우가 있다. 이런 경우 적절한 치료를 받도록 해야 한다. 그렇다면 출산 전후 시린 이유와  관리에 대해서 알아보자.



출산 후 이가 너무 시려서 냉장고에 있는 물도 먹기 힘들어요."



출산 전후 양치질 할 때 이가 너무 시려서 견딜 수 없는 사람들이 있다치아의 시림은 여러 사람에게 나타나고 있는데, 시린 치아를 내버려 두고 시리지 않은 치아를 사용하여 치료를 방관하는 때도 있다. 이가 시린 증상이 나타나면 바로 잡지 않고 그대로 둔다면 평생 달고 살거나, 나이가 들어 더욱 고생하게 된다. 이가 시린 경우 잇몸병을 앓는 경우가 많은데, 잇몸병은 몸살이나 피로할 때 또는 몸이 약해졌을 때 잇몸이 부으면서 시린 증상이 자주 나타나기도 한다.



  1. 잘못된 칫솔질

     출산 후 시린 이는 잘못된 칫솔질로 치아가 치아에 무리를 주거나 약해진 잇몸에 잇몸질환이 생겼을 때 나타난다. 칫솔질을 위아래가 아닌 좌우로 하는 칫솔질은 시린 이를 만든다. 치아를 좌우로 움직이며 치아의 표면이 벗겨지면서 안쪽에 있는 상아질이 노출된다. 잘못된 칫솔질이 잇몸의 질환을 만들고 잇몸의 함몰이 드러나게 되면 치아는 외부 자극을 받아 치아 신경에 통증이 전달되어 치아가 시리게 된다. 가능하면 출산 후는 부드러운 칫솔을 이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2. 이갈이

     이를 가는 사람 중 치아표면이 닳아서 이기 시린 경우가 많다
    . 이를 갈아서 생기는 시린 이는 송곳니나 작은 어금니 부분에 많이 생긴다. 이런 경우 이가 심하게 갈려 고통이 그나마 적으면 치과의사의 처방에 따라 시린 이 전용 치약을 쓰면 어느 정도 증상이 나아진다. 그러나 이가 많이 닳아서 고통을 심하게 느끼는 경우, 많이 닮아 마모된 이를 막으로 씌어줘야 한다. 치아 색깔과 비슷한 재료 때우고 치료 후 치아는 가는 습관을 바로 잡는 학습과 동시에 수면 중에 치아 마모를 막기 위해 교정기를 착용하고 잠을 자야 한다.


  3. 하얀 이를 위한 미백 치약은 금물
     
     하얀 이를 위해 많은 이들이 미백 치약을 사용하는데
    , 누런 이를 희게 만들어 주는 미백 치약을 사용 후 이가 시리다고 고통을 호소하는 이들이 있다그 이유는 미백 치약 안에 연마제, 마모제가 첨가되어있는데, 너무 오랫동안, 자주 미백 치약을 사용하면 치아표면이 마모제와 염라대왕 제로 칫솔질과 함께 마모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출산 후 미백 치약 사용을 권장해 주고 싶지 않지만, 사용을 원한다면 부드러운 칫솔과 함께 사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4. 스케일링 이후 이가 시린 경우

     출산 전후 치과에서 스케일링 시술을 받은 후 이가 시리다는 경우가 있다
    . 그러나 이런 증상은 1주에서 2주 이내에 호전되는 경우가 많다. 스케일링 시술 중 치석을 제거하면서 치아의 깨끗한 뿌리 부분이 노출되기 때문에 시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이런 경우는 치아의 탈수 현상이 일어나면서 이가 시린 느낌을 받을 수 있다고 한다


  5. 잇몸이 부어 염증을 동반한 시린 이

     약해진 잇몸은 치아의 뿌리를 보호를 적절히 못 하는 경우가 있다
    . 잇몸이 붓거나 염증이 생기고 차가운 물을 섭취할 때 이가 시린 증상이 나타난다. 또한, 이런 증상은 단 음식을 먹었을 때도 나타나는데, 잇몸이 부으면서 치아와 잇몸 사이에 공간이 생겨 찬 음료나 신 과일 등을 섭취할 경우 치아에 시린 느낌을 받게 된다. 이런 느낌은 치아에 찬바람을 맞은 느낌과 같은데 잇몸이 붓고 염증이 악화된경우 내버려 두면 잇몸병을 유발하여 세균들이 독성물질을 만들어 내기 시작한다. 잇몸과 치아 사이의 공간을 그대로 두고 내버려 두면 음식물에 의한 자극이 없어도 치아가 시리게 된다. 이에 따른 치료는 스케일링 시술을 받고 치석을 제거하고 치아의 뿌리를 매끄럽게 다듬어 음식으로 인한 유해질이 치아 사이에 침투하지 않도록 치과 시술을 받아야 한다. 기본적으로 잇몸병을 예방하려면 치태와 치석을 제거해 줘야 한다.



  6. 치태관리 

    치태란 치석을 발전하기 전 전 단계에 해당하며
     잇몸병 발병의 주요 원인이다. 치태는 잇몸을 상하게 만들어 독소와 유리산소를 만들어 치아를 덮고 있는 상아질을 파괴한다. 잇몸에 염증이 생기고 잇몸이 쉽게 붓고, 자주 피가 나게 된다. 치태를 제거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지속적이 양치질이다. 치태를 양치질로 없애지 않으면 치태는 무기질과 결합하여 치태의 다음 단계인 치석으로 발전한다. 이렇게 치석이 생긴 이후 치석 위에 치태가 점점 쌓여 입 냄새의 주요 원이 된다. 또한, 잇몸과 치아 사이를 벌어지게 만들어 치아를 지탱하는 뼈를 상하게 만들어 심한 경우 치아를 상하게 만들어 결국은 치아를 잃는 경우가 생기기도 한다



  7. 충치


    치아가 통증이 느껴지지 않고
    , 눈으로 봐도 아무렇지 않은 것 같지만 밝은 빛을 비추고 거울로 자세히 들여다보면 치아표면이 검게 보이거나 치아 안쪽에서 검은색이 보이는 경우가 있다. 이것은 이미 치아가 상당히 충치가 진행되었을 가능성이 큰데, 치아가 썩어 치아의 상아질이 부식되었을 경우 차가운 공기가 입안에 들어가도 시리게 느끼는 경우가 있다. 또한, 찬물 찬 음식이 치아에 닿으면 시린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충치가 더 진행되면 그 통증이 심해진다. 충치는 치과 시술로 충치를 긁어내 치료 및 검사가 필요하다. 충치가 신경까지 손상되었을 경우 많은 시간과 본인의 돈이 투자되므로 하루빨리 지속히 치료를 하는 것이 좋다.


시린이는 내버려 두기보다는 시린이의 원인인 잇몸치료를 우선으로 하고 시린 이 증상이 나타났을 경우 산성이든 주스 등을 피하는 것이 좋다. 질기거나 딱딱한 음식은 삼가하고 수면시 이를 가는 버릇이 있다면 자제하거나 바로 잡는 노력이 필요하다.